고전자료

  • HOME
  • 자료실
  • 고전자료

고사성어 / 24. 구밀복검(口蜜腹劍)
글쓴이 관리자   firfly@hanja.net


24. 구밀복검(口蜜腹劍)

◈ 口 : 입 구 蜜 : 꿀 밀 腹 : 배 복 劍 : 칼 검.

◈ [유사어] : 소리장도(笑裏藏刀), 소중유검(笑中有劍).

◈ [출전] :《新唐書》

◈ 입 속에는 꿀을 담고 뱃속에는 칼을 지녔다는 뜻으로, 말로는 친한체하지만 속으로는 은근(慇懃)히 해칠 생각을 품고 있음을 비유하여 이르는 말.
당(唐)나라 현종(玄宗: 712~756) 후기에 이림보(李林甫)라는 재상이 있었다. 그는 태자 이하 그 유명한 무장(武將) 안록산(安祿山)까지 두려워했던 전형적인 궁중 정치가(宮中政治家)였다. 뇌물로 환관과 후궁들의 환심을 사는 한편 현종에게 아첨하여 마침내 재상이 된 그는, 당시 양귀비(楊貴妃)에게 빠져 정사(政事)를 멀리하는 현종의 유흥을 부추기며 조졍을 좌지우지했다.
만약 바른말을 하는 충신이나 자신의 권위에 위협적인 신하가 나타나면 가차없이 제거했다. 그런데 그가 정적을 제거할 때에는 먼저 상대방을 한껏 추켜 올린 다음 뒤통수를 치는 표리부동(表裏不同)한 수법을 썼기 때문에 특히 벼슬아치들은 모두 이림보를 두려워하며 이렇게 말했다.
"이림보는 '입으로 꿀 같은 말을 하지만 뱃속에는 무서운 칼이 들어 있다[口蜜腹劍].'"

▣ [주] 궁중 정치 : 궁정(宮廷)의 귀족(貴族) 또는 궁정의 대신(大臣)에 의해 행하여지는 정치.

(작성일 : 2017년 04월 25일 (17:17),   조회수 : 11324)
목록